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가시' 조보아, 과거 애인한테 문자 300통 보냈다고?

최종수정 2014.03.22 11:31 기사입력 2014.03.22 11:31

댓글쓰기

▲조보아.

▲조보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배우 조보아가 과거 남자친구에게 300여통의 문자를 보냈던 사연을 공개해 네티즌 사이에 화제가 되고 있다.

조보아는 11일 오전 영화 '가시'제작보고회 현장에서 남자친구에게 300여통의 문자를 보냈던 에피소드를 전했다.
이날 공개된 영화 '가시'의 캐릭터 영상 속에서 조보아는 "남자친구에게 문자 300통을 보냈던 경험이 있는데 그 때의 경험을 살리려고 노력했다"고 밝혔다. 그는 영상 속 자신의 말에 대해 "편집해 달라고 부탁드렸었는데 내보내셨다"며 너스레를 떨었다.

이어 조보아는 "집착이라기보다는 관심이다. 요즘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가 많이 발달되어 있잖나. 일방적이라면 집착이고 쌍방이라면 관심이라고 생각한다. 서로 좋아한다면 귀엽게 보이지 않을까?"하고 설명했다.

그는 "사랑은 집착의 어머니인 것 같다. 사랑이 깊어지면 일방적으로 변하면 집착이라고 하는 것 같다"며 "저는 집착을 해본 적은 영화 속에서 밖에 없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조보아의 청순한 외모 속 반전 매력에 네티즌은 "조보아, 의외다" "조보아, 저런 여자친구가 있다면?" "조보아, 예뻐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