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곽희성 간식차, 日팬들 200인분 배달해…인기 실감하네

최종수정 2014.03.17 10:34 기사입력 2014.03.17 10:34

댓글쓰기

▲곽희성 간식차.(출처: HNS HQ 홈페이지)

▲곽희성 간식차.(출처: HNS HQ 홈페이지)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그룹 에덴의 멤버이자 배우인 곽희성의 일본 팬들이 KBS1 드라마 '사랑은 노래를 타고'(이하 사노타) 제작진과 배우들에게 간식차를 선물했다.

지난 12일 곽희성의 일본 팬들은 경기도 모처에 200인분의 간식차를 배달했고 이에 곽희성은 "비까지 내린 궂은 날씨에 먼 곳까지 찾아와 주신 팬 여러분들께 정말 감사 드린다. 앞으로 더욱 더 좋은 모습 보여 드릴 수 있도록 항상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지금 일본에서도 저희 드라마가 방영이 됐다고 들었는데 연기와 곧 발매될 새로운 앨범 활동에 최선을 다해 팬 여러분들께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곽희성은 '사노타'에서 들임(다솜 분), 현우 (백성현 분)와 삼각관계를 그려 나가고 있는 윤상현 역을 연기 중이다.

한편 에덴의 또 다른 멤버 이현재는 중국에서 영화 촬영으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에덴은 오는 4월 새로운 싱글을 발매할 예정이다.
'곽희성 간식차'와 관련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곽희성 간식차, 좋겠다" "곽희성 간식차, 곽희성 가수였어?" "곽희성 간식차, 드라마 잘 보고 있어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