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하나은행, 소상공인 금융애로에 1200억원 지원

최종수정 2014.02.23 12:00 기사입력 2014.02.23 12: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중소기업청(청장 한정화)은 소기업·소상공인 금융애로 완화를 위해 1200억원 규모의 금융기관 특별출연 협약보증을 시행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특별출연 협약보증은 하나은행이 지역신용보증재단에 출연할 100억원을 기반으로 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총 1200억원의 보증지원이 이루어질 전망이다. 협약보증은 기업당 최대 8억원 범위에서 지원되며, 보증기간과 상환기간은 5년 이내로 하나은행에서 추천을 받은 소기업·소상공인이 대상이다
중기청은 보증비율·보증료율을 일반보증(보증비율 85%, 보증료율 1.1%)보다 우대하기로 했다. 보증금액이 5000만원 이하인 경우 100%, 5000만원을 초과할 때는 90%로 정하는 한편 보증료율도 일반보증료율보다 0.2%포인트 감면키로 했다.

대출신청은 24일부터 전국 각 지역신용보증재단이나 가까운 하나은행 지점을 방문하면 된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