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시, 연료전지로 4만5000세대 전력공급

최종수정 2014.02.13 07:59 기사입력 2014.02.13 06:00

댓글쓰기

-강동 고덕차량기지에 연료전지 설치
[아시아경제 김재연 기자]서울시가 도심형 에너지원으로 각광받는 '연료전지'로 4만5000세대에 전력을 공급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날 강동구 강일동에 소재한 고덕차량기지에서 열리는 '고덕그린에너지 연료전지 발전시설' 착공행사에는 김상범 서울시 행정1부시장, 유정준 SK E&S 대표이사가 참석한다.

앞으로 SK E&S는 연료전지 발전시설에 약 1050억원을 투자, 20년간 발전시설을 운영할 계획이다. 시와 서울도시철도공사는 부지임대와 각종 인허가를 지원한다.

연료전지는 전기와 열을 동시에 생산하며 낮은 소음, 높은 공간효율성을 지닌 신재생 에너지다. 연료전지는 인구밀도가 높은 대도시의 에너지 소비를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수단으로 평가받고 있다.

시는 올해 6월부터 9월까지 연료전지 발전시설 2.8메가와트(MW)급 설비를 총 7대 설치해 올해 10월부터 상업발전을 개시 할 예정이다.
고덕차량기지 내 연료전지는 2012년 서울시 소비전력 기준 0.3%에 해당하는 총 163기가와트아워(GWh)의 전력을 생산할 계획이다. 인근지역 4만5000세대에 전력을 공급할 수 있는 양이다.

연료전지 발전시설은 전력생산 외에 약 340도의 배기가스 열로 연간 9만1000기가칼로리(Gcal)의 중온수를 생산한다. 시는 이를 통해 약 9000세대에 난방열을 공급할 예정이다.

김용복 서울시 기후변화정책관은 "시는 공공시설 공간을 활용한 신재생에너지 보급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전력자립도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재연 기자 ukebida@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