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시노펙스, 경북 포항 마을상수도에 멤브레인 정수시스템 설치

최종수정 2014.02.03 14:47 기사입력 2014.02.03 14:4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소연 기자] 시노펙스 는 경북 포항시 북구 죽장면에 30번째 멤브레인 정수 시스템 설치를 완료하고 정상가동에 돌입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에 시노펙스가 공급하는 멤브레인 정수 시스템은 미래형 수처리 시스템으로 각광받는 분산형 정수시스템이다. 멤브레인을 이용한 물리적 여과 방식을 통해 기존 화학적 처리공정이 필요하지 않고 기존시설에 부지확대나 추가적인 설비투자 없이 안전하고 깨끗한 물을 공급한다.

특히, 시노펙스는 기존 마을 상수도 시스템에 적용되던 MF(Micro Filter)보다 자체 기술로 개발해 한 등급 높은 여과성능을 보유한 PAN(Polyacrylonitrile) UF(Ultra Filter) 멤브레인을 적용함으로 세균 및 바이러스 등을 완벽하게 제거, 물의 안전성을 높였다.

마을 상수도란 지방자치단체가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수도시설에 따라 100명 이상 2500명 이내의 급수인구에게 정수를 공급하는 일반수도로서 1일 공급량이 20㎥ 이상 500㎥ 미만인 수도 또는 이와 비슷한 규모의 수도로 국내에 약 2만여개 설치되어 있다.

최근, 소연평도 주민들이 비소 섞인 물을 오랫동안 식수로 사용했다는 내용이 뉴스를 통해 보도되면서 지역단위 주민들에게 먹는 물 수질기준에 적합한 물 공급에 대한 인식이 확산되고 있다.
이에 정부는 먹는 물에 대한 기준 강화와 더불어 지자체를 중심으로 마을상수도 시설의 점검과 노후화된 시설들을 멤브레인 여과 시스템으로 교체작업 중이다.

이미 미국, 일본 등 선진국에서는 마을단위 정수설비에 멤브레인 사용을 의무화 했고 국내에서도 멤브레인 여과 방식을 확대 적용 중이어서 국내 마을 단위 상수도 시장만 약 7000억원 규모에 이르는 것으로 추정된다.

시노펙스 손경익 대표이사는 “멤브레인 여과 방식의 분산형 마을 상수도 시스템으로 도서산간지역 주민들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물 공급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시노펙스는 국내 30개 마을 상수도 공급 및 나이지리아, 태국 등 해외에도 소규모 정수처리 시스템을 공급하고 있다. 앞으로 멤브레인 여과방식의 마을상수도 시장 선점과 마을 상수도 운영능력을 바탕으로 향후 민영화 될 것으로 예상되는 지방상수도 위탁 사업에 진출한다는 계획이다.

김소연 기자 nicks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