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타운젠트 코트, 캐시미어 실제함유율 16.5%에 불과

최종수정 2014.01.20 12:00 기사입력 2014.01.20 12: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임혜선 기자]캐시미어 함유율이 100%로 표시된 일부 유명 브랜드 캐시미어 코트의 실제 캐시미어 함량이 16.5%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소비자원은 11개 신사복 브랜드의 캐시미어 코트와 코트형 재킷을 시험한 결과, LG패션의 신사복 브랜드 타운젠트(TMH1 3D201 BK)·SG세계물산의 바쏘(BSN4-CJ41-ANY)·유로물산의 레노마(RFDMJL64A) 제품의 캐시미어 함유율은 16.5~90.2%에 불과했다. 조사대상은 지난해 나온 제품 가운데 캐시미어 함유율이 100%로 표시된 상품이다.

브랜드별 캐시미어 함유율은 타운젠트 16.5%, 바쏘 84.9%, 레노마 90.2% 순이였다. 이 가운데 타운젠트와 레노마 상품의 야크 섬유 함유율은 83.5%, 9.8%였다. 야크 섬유는 캐시미어 섬유와 유사하고 구분이 힘들어, 가짜 캐시미어 제품에 주로 사용된다.

해당 브랜드의 판매 업체인 LG패션, SG세계물산, 유로물산이 관련 제품을 전량 회수해 표시사항을 개선한 뒤 재판매하거나 판매를 중지할 계획이라고 소비자원은 설명했다.

소비자원은 캐시미어 함유율이 표시와 다른 3개 업체를 품질경영 과 공산품 안전관리법에 따라 소관 부처인 기술표준원에 통보할 예정이다.
타운젠트(TMH1 3D201 BK) 코트는 마찰에 의해 상대적으로 쉽게 마모되고, 겉감의 색이 다른 옷에 묻어날 우려도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캠브리지 멤버스(MNOW3-3751-01-BK) 코트도 마찰에 의해 안감의 색이 다른 옷에 묻어날 우려가, 레노마(RFDMJL64A) 코트형 재킷은 마찰에 의해 상대적으로 털이 쉽게 마모될 우려각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지오지아(AAT4CG1501-BK)·갤럭시(GA3C339X35)·로가디스컬렉션(RA3D33X1L5) 제품은 캐시미어 함유율·내구성·색상 유지성·형태 안정성 측면에서 우수한 것으로 조사됐다.


임혜선 기자 lhsr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