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티아라 효민 첫 주연作 '연애 징크스', 2월 13일 개봉

최종수정 2014.01.14 00:03 기사입력 2014.01.14 00:03

댓글쓰기

티아라 효민 첫 주연作 '연애 징크스', 2월 13일 개봉

[아시아경제 유수경 기자]걸그룹 티아라 효민이 주연을 맡은 영화 '연애 징크스'가 개봉일을 확정했다.

오는 2월 13일 개봉하는 '연애 징크스'는 티아라 효민이 한국 걸그룹 최초로 일본 영화에 캐스팅되며 한국, 일본 뿐 아니라 아시아 전역에서 큰 화제를 모은 작품이다.

아오이 유우의 '편지', 우에노 주리의 '무지개 여신' 등의 작품에서 신선하고 아름다운 세계관과 등장 인물들의 감정을 선명하게 그려내며 제2의 이와이 슌지로 한국 내에서도 두터운 팬층을 형성하고 있는 일본 대표 감독 쿠마자와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언제나 일본 차세대 실력파 배우를 주연으로 청춘 영화를 연출해왔던 쿠마자와 감독은 영화 '기생령', 드라마 '내 여자친구는 구미호', '계백'에서 활약한 바 있는 효민을 주연으로 전격 캐스팅했으며, 현재 일본에서 가장 주목받고 있는 차세대 실력파 배우 시미즈 쿠루미와 야마자키 켄토까지 캐스팅해 기대를 모았다.

'연애 징크스'는 한국에서 사고로 사랑하는 사람을 잃고 그 아픔을 잊기 위해 일본으로 건너 온 유학생 지호(효민 분)가 일본에서 유일하게 사귄 친구 카에데(시미즈 쿠루미 분)와 그녀의 첫사랑 유우스케(야마자키 켄토 분) 사이에서 사랑의 연애 메신저 역할을 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로 세 사람의 우정과 사랑을 그린 작품이다.
한편 '연애 징크스'는 오는 2월 13일 개봉한다.


유수경 기자 uu8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