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1골 1도움' 기성용, 선덜랜드 탈꼴찌 합작

최종수정 2014.01.12 02:01 기사입력 2014.01.12 01:58

댓글쓰기

[사진=Getty Images/멀티비츠]

[사진=Getty Images/멀티비츠]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기성용(25)이 두 개의 공격 포인트로 선덜랜드를 최하위에서 구했다.

12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크레이븐코티지에서 열린 풀럼과의 2013-14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21라운드 원정경기에서 1골 1도움을 올려 4대 1 완승을 이끌었다.
기성용은 이날 리 캐터몰(26)과 호흡을 맞춰 중앙 미드필더로 끝까지 뛰었다. 첫 공격 포인트는 득점으로 장식했다. 아담 존슨의 선제골로 1대 0으로 앞서가던 전반 40분 추가골을 성공시켰다. 오른 측면에서 존슨이 낮게 깔아준 프리킥을 문전에서 오른발 터닝슛으로 연결해 골망을 흔들었다. 지난달 27일 에버턴과의 18라운드 페널티킥 골 이후 2주만에 나온 정규리그 2호 득점포. 지난달 18일 첼시와의 캐피털원컵 8강전 연장 결승골까지 포함하면 시즌 3호 골이다.

기성용의 물오른 공격 본능은 2대 1로 앞선 후반 24분 쐐기 어시스트로 또 한 번 결실을 맺었다. 상대 미드필드 진영에서 페널티박스 안쪽으로 찔러준 패스를 2선 침투하던 존슨이 오른발로 밀어 넣었다.

상승세를 탄 선덜랜드는 후반 35분 존슨이 페널티킥으로 해트트릭을 완성하며 대승을 일궈냈다. 원정에서 승점 3점을 보태 탈꼴찌에도 성공했다. 4승5무12패(승점 17)로 같은 시간 토트넘에 0대 2로 패한 크리스탈 팰리스(승점 17)를 골득실차로 밀어내고 19위로 올라섰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