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세결여' 이지아, 두 번째 결혼도 위태롭다

최종수정 2013.12.23 17:26 기사입력 2013.12.23 17:26

댓글쓰기

'세결여' 이지아, 두 번째 결혼도 위태롭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유수경 기자]‘세 번 결혼하는 여자’ 이지아가 하석진과 장희진의 은밀한 관계를 알게 돼 두 번째 결혼에서 절체절명의 위기를 맞았다.

지난 22일 방송된 SBS 주말특별기획드라마 ‘세 번 결혼하는 여자’(극본 김수현 연출 손정현)에서는 오은수(이지아 분)가 재혼한 남편 김준구(하석진 분)와 톱여배우 이다미(장희진 분)간의 ‘밀애’를 알게 돼 큰 충격에 빠지는 모습이 그려졌다. 오은수는 김준구에게 이다미와의 ‘삼자대면’을 강력하게 요구, 팽팽한 긴장감을 전했다.
극중 오은수는 우연히 열어본 김준구의 휴대폰에서 이다미 관련 문자 메시지를 보고는 김준구와 이다미 사이를 의심하게 됐다. 문자 메시지를 보냈던 송기자와 만나게 된 오은수는 김준구와 이다미의 진실을 물어보며 차근차근 자초지종을 확인해 나갔다.

두 사람의 관계에 대해 들은 후 오은수는 “저 재혼이에요. 결혼 전 일은 결혼 전이니까...이 결혼 지키고 싶어요. 초면에 염치없지만 도와주세요. 사실이든 아니든 그냥 덮어주세요. 그 아가씨 결혼도 한다는데”라고 조심스러운 부탁을 건넸다. 이에 송기자는 그 결혼발표가 김준구를 보호하기 위한 연극이라는 얘기가 있다면서 김준구가 이다미와 계속 만나고 있을 지도 모른다는 추측을 던져 오은수를 당황케 했다.

충격을 받은 오은수는 퇴근 후 잠자리에 들려는 김준구에게 “이다미 모른단 말 믿었었어. 당신 거짓말 했지. 송선화 기자 만나구 들어왔어. 어제 당신한테 온 메시지 봤어”라며 이다미와의 염문에 대해 확인했음을 털어놓았다. 하지만 김준구는 말도 안 되는 헛소리로 사람 잡지 말라며 적반하장으로 화를 냈다.
방에 들어 온 손여사(김자옥 분)는 오은수를 향해 “걔하고 관계 사실이다”라며 김준구와 이다미 사이의 일을 모두 인정했다. 이어 손여사는 “계속되고 있는 관계는 아닌 거 확실하니까 맡겨두고 마음 다스리렴. 혼전 일까지야 어쩌겠니”라며 상처받은 오은수를 다독였다.

하지만 오은수는 강한 어조로 삼자대면을 요구하고 나섰다. 이다미와의 모든 일을 부정하는 김준구에게 불신이 싹튼 오은수는 두 사람의 문제에 직접 나서겠다고 밝히며 앞으로의 격한 갈등을 예고했다.

한편 ‘세 번 결혼하는 여자’ 15회는 오는 28일 오후 9시55분 방송된다.

유수경 기자 uu8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의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클라라 '아찔한 각선미' [포토] 이은비 '청순한 미모' [포토] 하유비 '시선강탈 뒤태'

    #연예가화제

  • [포토] 설현 '통통 튀는 화보' [포토] 손미나 '50세라니 안 믿겨' [포토] 손나은 '상큼한 미모'

    #스타화보

  • [포토] 현아 '몽환적인 분위기' [포토] 서동주 "몸무게 의미 없어" [포토] 김사랑 '완벽한 각선미'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포토] 킴 카다시안 '아찔한 눈빛'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헤드라인 뉴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