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취리히] 이동환 "무빙데이서 17위로(↑)"

최종수정 2013.04.28 10:24 기사입력 2013.04.28 09:52

댓글쓰기

3라운드서 4언더파 선전, 루카스 글로버 2타 차 선두 질주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현준 골프전문기자] 'Q스쿨 수석합격자' 이동환(26ㆍ사진)이 미국프로골프(PGA)투어 취리히클래식(총상금 660만 달러) 셋째날 공동 17위에 올랐다.

28일(한국시간) 미국 루이지애나주 에이번데일의 루이지애나TPC(파72ㆍ7425야드)에서 끝난 3라운드에서 4타를 더 줄여 공동 17위(8언더파 208타)로 순위를 끌어 올리는데 성공했다. 7번홀(파5) 이글에 버디 3개, 보기 1개를 묶었다. 한국(계)은 재미교포 리처드 리가 이 그룹에 있다.

선두권은 2009년 US오픈 챔프 루카스 글로버(미국)가 2타 차 선두(14언더파 202타)를 달리고 있는 상황이다. 카일 스탠리와 지미 워커, 빌리 호셸, D.A.포인츠(이상 미국) 등 4명의 선수가 1타 차 공동 2위(12언더파 204타)에 포진해 기회를 엿보고 있다. '마스터스 소년' 구안티안랑(중국)은 5타를 까먹어 꼴찌인 71위(2오버파 218타)에 그쳐 본선 진출에 만족했다.

김현준 골프전문기자 golfkim@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카리나 '치명적 미소' [포토] 제시카 '시크한 아우라' [포토] 노제 '시크한 미모'

    #연예가화제

  • [포토] 노제 '인형같은 미모' [포토] 고현정 '독보적인 아름다움' [포토] 제니 '일상이 화보'

    #스타화보

  • [포토] 클라라 '파격 시스루' [포토] 손미나 "운동의 맛" [포토] 클라라 '독보적 S라인'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추천 연재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