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류현진, 프로야구 최초 자선대회 참가

최종수정 2012.11.22 16:53 기사입력 2012.11.22 16:53

댓글쓰기

류현진, 프로야구 최초 자선대회 참가

[아시아경제 전성호 기자]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진출을 앞둔 류현진이 자선경기로 국내 팬들 앞에 선다.

양준혁야구재단(이사장 양준혁)은 다음달 2일 오후 1시 수원야구장에서 국내 프로야구 최초의 자선경기인 'HOPE+ Charity Baseball Match'(희망더하기 자선야구대회 2012)를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날 경기의 수익금은 '멘토리 야구단' 후원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지난해 창단된 멘토리 야구단은 다문화 가정 및 저소득층 가정의 어린이들로 구성된 유소년 야구단이다. 경기 당일엔 탈북 어린이들이 멘토리 야구단에 입단하는 자리도 마련된다.

뜻깊은 경기에 야구계 유명 인사들이 총출동한다. 김성근 고양원더스 감독과 김인식 KBO 기술위원장이 각각 평화팀과 통일팀의 지휘봉을 잡는다. 양준혁 재단이사장을 비롯해 이종범, 송진우, 최태원 등은 코치 역할을 맡는다.

선수들 면면도 화려하다. 가장 주목받는 인물은 LA 다저스 입단이 유력한 류현진. 그와 더불어 올 시즌 프로야구 최우수선수(MVP) 박병호, 신인왕 서건창 등 모두 48명의 선수가 참가한다. 더불어 컬투 김태균, DJ DOC, 김성수, 오지호 등 평소 야구팬으로 유명한 연예인들도 특별 선수로 뛸 예정이다.
양준혁 이사장은 "소외당하기 쉬운 이웃들을 위해 자선 야구 대회를 개최하게 됐다"라며 "김성근, 김인식 두 분의 감독님들과 자리를 빛내 주시는 선배님들, 좋은 취지를 이해해준 후배님들께 감사의 말씀을 전하고 싶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번 대회를 위해 힘써주신 분들과 대회 당일에 경기장을 찾아주실 분들의 따뜻한 마음이 우리 이웃들에게 전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대회 개최 소감을 전했다.

한편 경기 입장권 예매는 23일 낮 12부터 OK티켓(http://www.okticket.com)을 통해 가능하다. 경기는 SBS ESPN과 네이버 스포츠를 통해 생중계될 예정이다.

전성호 기자 spree8@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