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완도 평일도 앞바다 밝아진다

최종수정 2012.11.22 16:25 기사입력 2012.11.22 16:2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노상래 ]
목포항만청, 다랑도서방등표 설치

목포지방해양항만청은 전남 완도군 금일읍 평일도 남쪽 해상 간출암에 다랑도서방등표를 설치했다고 밝혔다.

전남완도 평일도 주변 해역은 암초가 많은 데도 선박 항행을 위한 주요 물표가 없어 안전사고 위험이 상존함에 따라 7억여원의 예산을 투입, 등표를 설치했다.
완도 평일도 앞바다 밝아진다

이 등표 불빛은 10마일(약 19㎞) 떨어진 곳에서 확인할 수 있어 인근 해역을 통항하는 선박안전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또 이 등표는 관광·레저객들이 자주 찾는 곳에 설치돼 해양관광 조형물로서의 역할도 톡톡히 할 것으로 예상된다.

목포항만청 관계자는 “이 등표가 완공돼 선박 안전항행은 물론 친수 해양문화공간으로도 활용할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서·남해권 해역의 무사고 해상교통 환경을 조성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노상래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