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오비맥주, '건전음주 119'로 절주 캠페인 벌여

최종수정 2012.11.22 09:51 기사입력 2012.11.22 09:51

댓글쓰기

▲건전음주119로고

▲건전음주119로고

[아시아경제 이현주 기자]오비맥주는 술자리가 잦은 연말을 앞두고 '건전음주 119'라는 주제로 절주 캠페인을 벌인다고 22일 밝혔다.

오비맥주는 자사 홈페이지에 '건전음주 119 캠페인' 사이트를 개설하고 세계보건기구(WHO)가 권고하는 1일 적정음주 정보를 소개하는 등 바람직한 음주문화 조성에 앞장서기로 했다.

건전음주 119는 1가지 종류의 술로, 1일 WHO 권장 적정 음주량만큼, 밤 9시까지 마무리하자는 의미를 갖고 있다.

실제 WHO는 1일 적정음주량을 남성 40g, 여성 20g으로 한정하고 있으며 주종에 따라 맥주의 경우 남자는 500㏄ 2잔, 여성은 500㏄ 1잔, 소주는 남성 5잔(한잔 48㎖기준), 여성 2.5잔으로 권고하고 있다.

오비맥주 관계자는 "송년회 등 회식이 많은 연말에 폭탄주나 과음, 늦은 술자리로 인한 폐해를 줄이기 위해 119 캠페인을 기획하게 됐다"며 "캠페인 사이트를 통해 다양한 건전음주 요령을 소개하는 한편 연말연시 가두캠페인 등을 통해 바람직한 음주문화 확산을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현주 기자 ecolhj@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