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장마전선 북상...6일까지 비오는 날 계속된다

최종수정 2012.07.03 17:10 기사입력 2012.07.03 17:1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수진 기자]3일 오후 대기불안정으로 서울을 포함한 경기북부와 강원영서지방에 천둥, 번개를 동반한 소나기가 내리고 있다. 장마전선이 북상하면서 비는 6일 금요일까지 이어진다.

3일 기상청에 따르면 북태평양 고기압 확장에 따라 제주도 남쪽 해상 부근에 동서로 위치해있는 장마전선이 북상할 전망이다. 4일 늦은 밤 전남 해안지방에서 비가 시작돼 5일 오후에는 전국 대부분 지방으로 확대되고 6일까지 이어지는 곳이 있겠다.
특히 5일 오후부터 6일 새벽에는 중부지방에 돌풍과 함께 천둥, 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mm 이상의 강한 비가 내릴 가능성이 있다. 5일부터 6일까지 예상 강우량은 서울, 경기, 강원영서, 충청남북도 30mm~120mm, 강원영동과 남부지방, 제주도는 10~50mm다.

기상청은 장마전선이 6일 이후 제주도 부근 해상에서 소강상태를 보이다가 다음주 중 다시 활성화되면서 북상할 수 있다고 내다봤다.
김수진 기자 sjkim@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