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재은 집안 언급, "조영구 30억? 우리 집이 더 부자"

최종수정 2012.07.02 11:27 기사입력 2012.07.02 11:22

댓글쓰기

신재은 집안 언급, 얼마나 부자길래?

신재은 집안 언급 (출처: MBC '세바퀴')

신재은 집안 언급 (출처: MBC '세바퀴')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방송인 조영구의 아내 신재은의 집안이 부자라는 사실이 새삼 주목을 받고 있다.
지난달 30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세상을 바꾸는 퀴즈(이하 세바퀴)'에 함께 출연한 조영구, 신재은 부부는 녹화 전부터 냉전 중이었다고 밝혔지만 이내 화해의 뽀뽀를 하며 애정을 과시했다.

방송에서 MC 이휘재는 "조영구씨가 신재은씨에게 종종 '너 내 돈보고 결혼했지?'라고 물어본다는 게 사실이냐"고 질문했다.

이에 조영구는 "신재은을 처음 보는 순간 너무 미인이여서 자신에게는 관심이 없을 거라 생각하고 막 대했다"면서 "신재은이 먼저 연락이 왔고 두 번째 만남에서 키스했다"고 밝혔다.
신재은은 "주변에서도 '(조영구) 돈을 보고 결혼했냐'는 소리를 엄청 많이 들었다"며 "처음엔 조영구에게 관심이 없어서 돈이 많은 줄도 몰랐는데, 어느 날 나에게 '너 내 30억보고 결혼했지?'라고 물어 보더라"고 말했다.

이어 신재은은 "하지만 30억이 수중에 있는 돈도 아니고 주식으로 이미 많이 날렸다. 그리고 우리 집안이 더 부자다"라고 응수했다.

이에 조영구는 "그런데 도움을 하나도 안 주시더라"고 말했다가 출연자들로부터 야유를 받았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