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현석 부사장 "OLED TV 하반기 출시, 가격 1000만원 이상"(상보)

최종수정 2012.05.10 14:52 기사입력 2012.05.10 14:52

댓글쓰기

10일 삼성전자 서초사옥에서 열린 '2012년 삼성 프리미엄 TV 쇼케이스'에서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김현석 사업부장이 모델들과 함께 세계 최초 55인치 대형 OLED TV 양산 모델을 공개하고 있다.

10일 삼성전자 서초사옥에서 열린 '2012년 삼성 프리미엄 TV 쇼케이스'에서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김현석 사업부장이 모델들과 함께 세계 최초 55인치 대형 OLED TV 양산 모델을 공개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이창환 기자] 삼성전자 가 올해 하반기에 OLED(유기발광다이오드) TV를 출시하며 가격은 최소 1000만원 이상으로 책정된다.

김현석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장(부사장)은 10일 서울 서초 사옥에서 '2012년 삼성 프리미엄 TV 쇼케이스'를 열고 "하반기에 (OLED TV)출시 목표를 갖고 움직이고 있다"고 말했다. 정확한 출시시점이 3분기가 될지 4분기가 될지에 대해서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고 답했다.
제품 가격에 대해 김 부사장은 "같은 사이즈의 엘이디의 가장 상위등급의 두배 이상"으로 책정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예컨대 55인치 LED TV 가격이 540만원이면 이것의 두배 이상 가격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날 쇼케이스를 연 까닭에 대해서는 "CES 이후 한번도 선을 안보이다 보니까 확실하지 않은 이상한 소문들이 많이 도는 것 같아서 이번기회에 어디까지 개발해왔고 어느정도 수준까지 왔는지 보여드리려고 갖고 나왔다"고 밝혔다.

제품 가격이 700만~800만원대로 내려 오는 시점에 대해서는 "프리미엄 제품이기 때문에 최소한 2년에서 3년 정도는 더 걸릴 것으로 보고 있다"며 "언제 시장의 메인스트림(주류)가 될 것인가도 중요하다"고 답했다.
런던 올림픽과 OLED TV와의 연관성에 관한 질문에 대해서 김 부사장은 "프리미엄 제품과 올림픽과 어느정도 상관관계가 있는지 내부적으로 계산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삼성전자는 이날 대형 55인치 OLED TV 공개에 이어 60인치부터 75인치까지 초대형 스마트TV를 소개하며 대형 프리미엄 TV 시장 공략을 강화한다고 설명했다. 최근 수요가 증가하고 있는 55인치 이상의 초대형 스마트TV 시장을 선도해 나가며 60인치 이상 대형 스마트TV 라인업을 강화해 글로벌 리더로서 초대형 프리미엄 카테고리를 주도할 계획이다.

OLED TV는 색상을 표현하는 픽셀이 스스로 빛을 내며 각각의 색을 만들어 기존 LED TV 대비 20% 이상 풍부한 컬러를 표현하는 것은 물론 두께를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다. 무한대에 가까운 명암비로 어두운 화면에서도 세밀한 영상을 표현할 수 있어 '꿈의 TV'로도 불린다.


이창환 기자 goldfish@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