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넥센타이어 1Q 매출 4063억원..사상 최대

최종수정 2012.05.02 11:17 기사입력 2012.05.02 11:1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최일권 기자] 넥센타이어 의 올 1분기 매출액이 사상 최대를 기록했다.

넥센타이어는 2일 공시를 통해 올해 1분기 국제회계 기준(IFRS) 총매출액이 4063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3.7% 증가했다고 밝혔다.
영업이익은 전년대비 36.5% 증가한 510억원을 기록해 영업이익률 12.6%, 경상이익도 498억원에 달했다.

글로벌 교체시장(RE)의 전체 매출액은 전년대비 22.4%증가한 3563억원을 기록했으며 각 지역별로는 중국이 21.7% 증가한데 이어 북미가 14.7%, 유럽 20.5% 늘었다.

이와 함께 글로벌 신차시장(OE)에서도 44.0% 확대됐다.
초고성능 타이어(UHP) 역시 글로벌 전체 매출액의 32.7%를 차지했다.

국내 총매출은 3171억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13.2%가 증가했으며, 영업이익은 38.5% 상승한 476억원을 기록했다.

이현봉 넥센타이어 부회장은 “지난 3월부터 창녕공장이 본격적으로 가동에 들어갔으며 양산과 중국공장의 증설을 합쳐 올해 500만개의 물량이 늘어날 예정”이라며 “피아트 같은 글로벌 완성차 업체로의 OE 공급 확대에도 더욱 힘써, 양적 질적인 고속성장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최일권 기자 igchoi@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