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포드, 중국에 25만대 규모 완성차공장 건설

최종수정 2012.04.20 15:00 기사입력 2012.04.20 15: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최일권 기자] 미국 포드가 세계 최대 자동차 시장인 중국에 완성차 공장을 신설한다.

19일(현지시간) 미국 오토모티브뉴스에 따르면 포드는 중국시장에서 GM과 독일 폭스바겐을 따라잡기 위해 항저우에 25만대 규모의 공장을 세우기로 했다. 이를 위해 포드는 7억6000만 달러를 투자할 방침이다.
이번 프로젝트는 포드와 마즈다, 중국 장안기차 등의 3사 합작으로 진행된다.

이 공장에서 생산될 차종은 구체적으로 밝혀지지 않고 있다. 다만 포드는 2015년 공장 가동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이 때까지 15종의 신차와 20종의 신규 파워트레인을 선보이는 등 공격적인 행보에 나설 것이라고 언급한 바 있다.
최일권 기자 igchoi@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