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근신한다더니…" '막말왕' 김용민 깜짝 반전

최종수정 2012.04.15 18:19 기사입력 2012.04.15 13:53

댓글쓰기

"근신 끝, 국민욕쟁이 행동개시"

"근신한다더니…" '막말왕' 김용민 깜짝 반전
[아시아경제 오진희 기자] 4.11총선 서울 노원갑 지역구에 민주통합당 후보로 출마했다 낙선한 김용민씨가 "낙선자의 근신은 끝났다! 국민욕쟁이 행동개시"라고 밝혔다. 총선에서 '막말 전력'으로 곤욕을 치르다 한동안 근신하겠다는 입장에서 다시 '국민욕쟁이'로 돌아온 것.

15일 오전 김용민씨는 본인의 트위터에 "이제 제가 무슨 욕을 해도 대중은 놀라지 않습니다. 이 특권으로 서럽게 사는 사람 대리해 할 말 하겠습니다"라면서 "낙선자의 근신은 끝났다! 국민욕쟁이 행동개시!"라고 글을 올렸다.

그는 "이명박근혜, 새누리당, 조중동, 부패교회권력 여러분께는 참으로 힘빠지는 이야기겠으나 영업재개했습니다"며 "잡놈은 이틀이면 털고 일어납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김 씨는 정치활동 여부에 대해 "덧붙여 말씀드립니다만, 저의 정치실험은 끝났습니다. 당적 없이 정치적 지분없이 '나꼼수'의 한 멤버로 돌아갈 것입니다. 이는 '욕쟁이 김용민'으로서의 재탄생의 전제입니다"라며 '나꼼수'로 활동할 것임을 분명히 밝혔다.

그는 또 "'표현의 자유를 약자와 소수자의 권익을 위해 쓰겠다'. 정치인일 때 눈물 흘리며 했던 약속과 반성이지요. 처지야 어떻든 지금도 유지하는 가치입니다. 욕 없는 욕'쓰는 국민욕쟁이로의 변신, 왜요, 일관성이 없어 보이나요?"라고 반문했다.
김 씨는 트위터에 다음 주부터 '나꼼수'와 청취자들을 위해 마련된 오프라인 '카페'인 벙커1(BUNKER1)에서 총괄 지배인 일을 할 것 같다고 앞으로의 계획을 전했다.


오진희 기자 valere@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