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두목 '김태촌' 쓰러지고…" 범서방파의 최후

최종수정 2012.04.15 18:18 기사입력 2012.04.15 09:54

댓글쓰기

조폭 특별단속 175명 구속..'범서방파', '양은이파' 몰락

[아시아경제 오진희 기자] 경찰이 2월부터 지난 11일까지 조직폭력배 특별단속을 벌여 881명을 검거하고 그 중 175명을 구속했다.

15일 경찰청에 따르면 이번 특별단속 과정에서 '범서방파', '양은이파' 등 거물급 조폭들이 몰락했다. 또 인천 장례식장 조직폭력배 난동을 계기로 지난해 10월부터 연말까지 실시한 특별단속보다 검거는 16.9% 줄었지만 구속은 25% 늘었다.

이번 특별단속에서 대표적 폭력조직 범서방파 두목 김태촌(63)은 청부폭행 혐의로 조사를 받던 중 쓰러져 병원에 입원했다. 해외 도피 중인 양은이파 두목 조양은(61)은 금융권 대출사기에 가담한 정황이 드러나 체포영장이 발부된 상태다.

경찰은 두 조직의 세력이 크게 약화될 것으로 예상하고, 이번 기회에 전방위 수사를 전개해 양대 폭력조직을 척결하겠다고 밝혔다.
오진희 기자 valere@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