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BMW, '미니' 2231대 자발적 리콜

최종수정 2012.02.09 11:00 기사입력 2012.02.09 11: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진희정 기자]꾸준한 수요기반을 가진 'BMW 미니'가 리콜된다.

국토해양부는 BMW그룹코리아에서 수입·판매한 승용자동차 미니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돼 자발적으로 리콜한다고 9일 밝혔다.
결함원인은 압축된 공기를 강제로 엔진에 넣어 출력을 향상 시켜주는 터보의 냉각펌프 제어장치 결함이다. 냉각펌프에 화재가 발생할 경우 안전운행에 지장을 줄 가능성이 발견됐기 때문이다.

리콜 대상은 2007년 3월1일부터 2011년 1월18일 사이에 BMW 영국공장에서 제작돼 BMW그룹코리아에서 수입·판매한 '미니 쿠퍼(MINI Cooper) S (1598cc)' 승용자동차 2231대이다.

해당 자동차 소유자는 10일부터 BMW그룹코리아 미니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개선된 터보냉각수 펌프로 교환을 받을 수 있다.
또 이번 리콜을 하기 전 자동차 소유자가 비용을 지불해 수리한 경우 BMW그룹코리아 미니서비스센터에 수리한 비용에 대한 보상을 신청할 수 있다.

이번 리콜과 관련해 수입사인 BMW그룹코리아에서는 자동차 소유자에게 우편으로 시정방법 등을 알리게 된다. 궁금한 사항은 BMW그룹코리아에 문의(080-6464-001)하면 상세한 정보를 제공받을 수 있다.


진희정 기자 hj_jin@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