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코리아나, 세포신호전달 신성분으로 화장품 개발

최종수정 2012.01.03 16:58 기사입력 2012.01.03 16:5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소연 기자]코리아나화장품이 국내 최초로 세포간의 신호전달 매커니즘을 적용한 제 3세대 신기술 ‘피토S1P’를 개발했다고 3일 밝혔다.

코리아나화장품 관계자는 "연구소와 피부 신호전달분야 권위자인 건국대 안성관 교수의 자문으로 4년간 연구개발 끝에 새로운 세포과학 화장품의 패러다임을 제시했다"고 말했다.
최근까지도 피부 기능을 활성화시키는 기능성 성분, 세포 영양공급 화장품은 출시됐으나 세포의 신호전달 활성화를 통한 항노화 기능에 접근한 세포 신호전달 신물질 개발은 처음이다.

'피토S1P'는 세포의 모든 생활사 의 신호 전달 중추적 역할을 하며 피부의 근본요소를 케어해 피부 본래의 힘을 키워주는 자생성분이다.

저분자로 피부에 깊숙이 전달하여 수용체가 없이도 세포 속에 흡수 가능한 투과력을 갖고 있으며 지질 성분으로 피부에 친화적으로 인체 적응력이 뛰어나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세포의 분화 및 이동을 촉진하여 맑고 깨끗한 매끈한 피부결을 만들어주고 콜라겐 합성을 증가시켜 탄력 있고 탱탱한 피부로 개선시키며 항노화 효능을 통한 피부 노화에 탁월한 기능이 있다.


박소연 기자 muse@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