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달팽이' 비비크림 출시

최종수정 2012.01.03 16:30 기사입력 2012.01.03 16:30

댓글쓰기

'달팽이' 비비크림 출시

[아시아경제 박소연 기자]화장품 브랜드 네이처 리퍼블릭은 국내 청정 지역의 달팽이 점액 여과물이 피부를 생기있고 화사하게 가꿔 주는 퍼프 일체형 비비크림 ‘스네일 테라피 50 비비크림 SPF30 PA++’를 출시했다고 3일 밝혔다.

자외선 차단은 물론 미백, 주름개선 효과까지 3중 기능성 인증을 받은 ‘스네일 테라피 50 비비크림 SPF30 PA++’는 일체형 퍼프가 부착된 것이 특징이다.
또한 달팽이 점액 여과물이 50% 들어있어 외부 환경 및 스트레스로 인해 약해진 피부를 윤기있고 건강하게 관리해 준다. 피부에 강력한 수분 보습막을 형성하여 메이크업 시에도 밀리거나 들뜨지 않고 촉촉함을 유지해 준다.

이 제품은 퍼프를 탈부착할 수 있어 사용 방법에 따라 다양하게 피부 연출을 할 수 있다. 먼저 퍼프 일체형으로 사용할 경우 내용물이 손에 묻지 않아 편리하며 톡톡 두드리듯 발라주면 투명한 피부로 만들어 준다.

부드러운 고탄력 퍼프가 비비크림을 피부에 얇고 완벽하게 밀착되도록 도와 전문가의 섬세한 메이크업을 가능하게 한다. 캡을 돌려 퍼프를 제거한 뒤 적당량을 덜어 사용하면 커버력이 높아져 결점을 자연스럽게 감춰 준다.
외출 시에도 얼굴에 손을 대지 않고 간편하게 메이크업이 가능한 ‘스네일 테라피 50 비비크림 SPF30 PA++’는 리필용 퍼프가 한 개 더 들어있어 깨끗하고 위생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피부 건강을 위해 파라벤, 알코올, 인공색소, 미네랄 오일, 벤조페논, GMO(유전자변형 원료)를 사용하지 않는 6-Free 처방을 적용했다.

박소연 기자 muse@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