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은미 살해, 이별에 앙심 품은 애인이 흉기로 찔러..

최종수정 2011.06.23 08:51 기사입력 2011.06.23 06:22

댓글쓰기

이은미 살해, 이별에 앙심 품은 애인이 흉기로 찔러..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트로트 그룹 아이리스 멤버 이은미(24)가 전 애인이 휘두른 흉기에 찔려 사망했다.

경기 시흥경찰서는 22일 이은미를 숨지게 한 혐의로 조모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조 씨는 지난 19일 귀가하던 이은미를 흉기로 수차례 찔러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조 씨는 이은미와 결혼까지 생각했으나 이은미가 결별 선언을 해 이 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지난 19일 이은미의 동생은 미니홈피를 통해 "안녕하세요. 이은미 동생입니다. 오늘 우리 언니가 하늘나라로 갔습니다. 아직도 믿기지가 않네요. 편안하게 갈 수 있게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빌어주세요"라는 글을 게재했다.
한편 시흥경찰서에 따르면 조씨는 28살의 중고차 매매업소 종업원인 것으로 전해졌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