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전 도안신도시 ‘호수공원’ 청신호

최종수정 2010.09.09 18:30 기사입력 2010.09.09 16:28

댓글쓰기

염홍철 대전시장, 정종환 국토부장관 만나 “전액 국고지원”요청에 ‘긍정 답변’ 받아

[아시아경제 이영철 기자] 대전 도안신도시 내 생태호수공원 조성사업에 청신호가 켜졌다.

염홍철 대전시장은 9일 정종환 국토해양부 장관, 권선택 의원(국토해양위원회)과 오찬간담회를 갖고 “정부의 4대강 사업으로 도안신도시 생태호수공원 조성사업을 전액 국비지원해줄 것을 요청했고 정 장관은 이에 긍정적인 검토를 약속했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민선5기 대전시의 핵심공약사업 중 하나인 ‘생태호수공원조성사업’은 서구 도안동, 유성구 원신흥동의 50만㎡ 조성예정지 중 상습침수지역인 원신흥동 농경지 19만㎡를 사들여 생태습지로 만들 수 있게 됐다.

대전시는 ▲갑천 홍수피해 방지 ▲도안 신시가지 발생 오염원 정화기능 확충 ▲ 새 도심속 관광자원으로 개발되는 등 1석3조 효과를 거둘 것으로 내다봤다.
이영철 기자 panpanyz@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