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차승원 "한지혜와의 러브라인 가슴 뛰어"(동영상)

최종수정 2010.04.19 19:33 기사입력 2010.04.19 19:3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윤태희 기자]배우 차승원이 극중 한지혜와 키스신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차승원은 19일 오후 서울 삼성동 코엑스 메가박스에서 열린 영화 '구르믈 버서난 달처럼'의 언론시사회 참석해 "극중 한지혜와의 러브라인에 대한 호감도가 좋았다"며 "나이가 많고 적음을 떠나서 러브라인이 있는 신들은 굉장히 가슴이 뛰고 흥미롭다"고 말했다.
이번 영화에서 왕족 출신 반란군 이몽학 역을 맡은 차승원은 극중 연인인 조선 최고의 기생 백지(한지혜 분)와 격렬한 달빛 키스신을 선보였다.

이어 그는 "지금까지 키스신을 한 여배우중에서 한지혜가 가장 어리다"며 너스레를 떨었다.

또 그는 자신이 연기한 캐릭터에 대해 "이번 영화에서 연기한 이몽학은 야수성을 갖춘 캐릭터다"며"캐릭터 표현을 위해 직접 송곳니를 끼고 날카로운 치아로 이몽학 내면의 잔학성을 강렬하게 표현했다"고 밝혔다.
한편 영화 '왕의 남자'를 연출한 이준익 감독의 3번째 사극 영화 '구르믈 버서난 달처럼'은 임진왜란 직전, 혼돈에 빠진 조선의 맹인검객 황정학(황정민 분)과 반란군 이몽학(차승원 분)의 숙명적인 대결을 그린 작품이다. 오는 29일 개봉 예정.


글·영상 윤태희 기자 th20022@
사진 박성기 기자 musictok@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