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국순당 고려 명주 '이화주' 출시

최종수정 2018.08.16 18:03 기사입력 2010.04.19 10:1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영규 기자]국순당(대표 배중호)이 고려시대 왕족이나 귀족들이 즐겨 마셨던 고급 탁주 '이화주'(400ml)를 복원해 19일 내놨다.

이번에 판매되는 이화주는 용량을 400ml로 줄여 사전 주문을 통해 월 1000병 한정 판매되면 소비자가격은 4만2000원이다.
이화주는 배꽃이 필 무렵부터 담근다고 해서 지어진 이름으로 색이 희면서 주질은 숟가락으로 떠먹을 수 있을 정도로 걸쭉해 마치 죽과 같은 독특한 특성을 지닌 최고급 탁주이다.

국순당은 일제강점기 등을 거치면서 잊혀졌던 최고급 탁주 이화주를 '우리 술 복원 프로젝트'를 통해 지난 2008년 7월 완벽하게 복원하는데 성공했다.

현재 국순당은 이화주 300ml(1만5000원)와 700ml(8만원)를 백세주마을과 백화점 등에서 판매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증권방송] - 3개월 연속 100% 수익 초과 달성!
이영규 기자 fortune@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