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9월초 보금자리주택 사전예약제 체험사이트 오픈

최종수정 2009.07.30 09:47 기사입력 2009.07.30 09:47

댓글쓰기

주공, 청약자 혼란 방지 위해…상담인력도 배치

보금자리주택의 청약자 혼선을 막고 이해를 돕기 위한 사전예약시스템이 9월초 문을 연다.

30일 대한주택공사에 따르면 사전청약제도 절차에 익숙하지 못한 청약자들의 혼란을 방지하기 위해 사전예약시스템을 9월 초 가동하고 가상체험을 할 수 있도록 한다.
사전예약제도는 보금자리주택을 입주자 선호를 설계에 반영해 분양키 위해 도입됐다.

이번에 사전예약으로 공급하는 물량은 보금자리주택 4만가구(임대포함) 중 공공분양 주택이 해당된다.

공급물량은 8월말쯤 보금자리주택지구 지구계획승인 이후 윤곽이 잡힐 것으로 보인다.
이와 함께 주공은 또 보금자리주택에 대한 문의가 많을 것을 대비해 상담인력을 9월과 10월 본사 및 지역본부에 배치·운영한다.

현재 서울 강남세곡, 서초우면 및 하남미사 등 총 805만1000㎡의 4개 지구에 총 약 5만6000가구 중 약 4만가구가 보금자리주택으로 건설된다.

주공 관계자는 “이번 사전청약제의 성공적인 추진으로 보다 많은 사람들에게 내집마련의 기회와 양질의 주택을 제공하게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주공은 오는 9월 중 사전예약자 선정 공고를 거쳐 10월 경 사전예약 접수 및 당첨자를 결정할 계획이다.

김정수 기자 kjs@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