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애플 실적 날았다…매출 36%↑·아이폰 판매액 50%↑

최종수정 2021.07.28 06:51 기사입력 2021.07.28 06:51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수환 기자] 아이폰 제조업체 애플의 2분기 매출이 작년 동기와 비교해 36% 증가하면서 월가의 시장 전망치를 큰 폭으로 뛰어넘었다.


애플은 27일(현지시간) 이러한 내용의 2분기(애플 자체기준 3분기) 실적을 발표했다.

애플 전체 매출은 814억1000만달러(약 94조원)로 월가 추정치 733억달러(약 85조원)를 상회했다. 주당 순이익은 1.30달러를 기록해 전망치 1.01달러를 크게 웃돌았다.


영업이익률은 43.3%를 기록했다.


이 같은 매출 급증에는 아이폰 등 주요 제품군의 판매액이 대폭 늘어난 것이 영향을 미쳤다.

아이폰 판매액은 395억7000만달러(약 46조원)를 기록해 작년 동기 대비 49.8% 증가했다. 월가의 추정치는 340억달러였다.


이밖에도 아이패드(73억7000만달러)와 맥 제품군(82억4000만달러)의 판매액도 각각 전년동기 대비 12%, 16% 오르면서 애플 실적 상승을 견인했다.


CNBC는 "재택 근무와 원격 교육이 계속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애플이 반사이익을 얻은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김수환 기자 ksh2054@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한달 새 2000명 임신"…아프간 난민 체류지 열악한 현실 "한달 새 2000명 임신"…아프간 난민 체류지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