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남원시, 내달 2일부터 ‘자산형성지원사업’ 대상자 모집

최종수정 2021.07.27 13:16 기사입력 2021.07.27 13:16

댓글쓰기

남원시, 내달 2일부터 ‘자산형성지원사업’ 대상자 모집
썝蹂몃낫湲 븘씠肄


[남원=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정영권 기자] 전북 남원시(시장 이환주)는 내달 2일부터 저소득층의 자산형성을 위한 자립지원 사업으로 희망키움통장Ⅰ, 희망키움통장Ⅱ, 내일키움통장, 청년희망키움통장, 청년저축계좌 대상자를 모집한다고 27일 밝혔다.


자산형성지원사업은 자립·자활에 필요한 자산을 형성할 수 있도록 가입기간 3년 동안 본인저축액에 근로소득장려금을 매칭 적립해 목돈으로 돌려주는 자산형성 사업이다.

올해 희망키움통장(Ⅰ)은 19명, 희망키움통장(Ⅱ) 25명, 내일키움통장 18명, 청년희망키움통장 43명, 청년저축계좌 22명으로 총 127명을 모집할 계획이며 현재까지 5개 통장을 총 망라해 71명이 선정됐다.


희망키움통장Ⅰ은 근로소득이 4인 가구 기준 117만원 이상인 생계·의료급여 수급권자들이 가입 가능하며 매달 5만원 또는 10만원을 저축하면 근로소득에 비례해 매월 최대 66만3000원(4인 가구 기준)의 근로소득장려금을 지원받을 수 있다.


3년 만기 후 본인 저축액과 근로소득장려금을 포함해 최대 2819만원도 지원받을 수 있다.

희망키움통장Ⅱ는 기준 중위소득 50% 이하인 주거·교육급여·차상위 계층이 가입 가능하며 매월 10만원을 저축하고 3년간 자립역량교육(4회) 및 사례관리(6회)를 이수하면 3년 만기 최대 720만원을 지원받을 수 있다.


내일키움통장은 신청당시 최근 1개월 이상 연속 자활근로 사업단에 성실 참여하는 자가 신청 가능하며 가입자가 매월 5만원 또는 10만원을 저축하고 3년 이내 취·창업할 경우 정부지원액을 포함해 최대 1620만원을 받을 수 있다.


청년희망키움통장은 생계수급 청년 중 소득인정액이 기준중위소득 30% 이하인 가구의 청년을 대상으로 하며 총 소득의 45%를 근로소득장려금으로 지원하며 3년이내 취·창업 시 정부지원액을 포함해 최대 2369만원을 지원받을 수 있다.


청년저축계좌는 소득인정액이 기준중위소득 50% 이하인 주거·교육급여·차상위청년을 대상으로 하며 3년 동안 자립역량교육 3회 이수하고 국가공인자격증을 취득하면 최대 1440만원을 지원받을 수 있다.


가입을 희망하는 대상자는 근로 및 소득 관련 증빙서류를 가지고 주소지 관할 행정복지센터에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이번 사업을 통해 지급받는 지원금은 주택 구입, 본인·자녀의 고등교육·기술훈련, 사업의 창업·운영자금, 그 밖의 자활·자립에 필요한 용도로 활용할 수 있으며 3년 만기 전 중도 포기할 경우 본인 적립금만 수령 가능하므로 주의가 필요하다.


남원=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정영권 기자 wjddudrnjs@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하석진 "개에게 젖 물리고 폭행도 당해"…가혹행위 폭로 하석진 "개에게 젖 물리고 폭행도 당해"…가혹...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