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오세훈 시장, '서울복합물류단지' 찾아 방역상황 점검

최종수정 2021.07.24 06:01 기사입력 2021.07.24 06:01

댓글쓰기

마켓컬리, 쿠팡, 한진택배 등 18개 업체 입주

오세훈 서울시장이 20일 서울시청 안전통합상황실에서 열린 코로나19 관련 긴급 구청장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김현민 기자 kimhyun81@

오세훈 서울시장이 20일 서울시청 안전통합상황실에서 열린 코로나19 관련 긴급 구청장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김현민 기자 kimhyun81@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임철영 기자] 오세훈 서울시장이 24일 오후 최근 산발적으로 확진자가 발생한 송파구 장지동 소재 ‘서울복합물류단지’를 방문해 코로나19 고위험 시설인 물류시설 방역상황을 점검한다.


'서울복합물류센터'는 마켓컬리, 쿠팡, 한진택배 등 18개 업체가 입주해 6000명이 넘는 직원이 근무하고 있는 서울시내 최대 유통·물류 클러스터다.

오 시장은 이날 운영을 시작하는 ‘서울복합물류단지 찾아가는 선별진료소’도 방문해 운영현황을 살피고 무더위 속에 헌신하고 있는 의료진과 행정지원인력을 격려한다.


서울시는 숨어있는 무증상 감염자를 선제적으로 찾아내기 위해 물류단지(C동) 앞 잔디밭에 ‘찾아가는 선별진료소’를 설치, 이날부터 운영을 시작한다.


임철영 기자 cylim@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세쌍둥이 임신' 104kg 황신영…"이제 배 터질 것 같다" '세쌍둥이 임신' 104kg 황신영…"이제 배 터질...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