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홍콩에서도 K-뷰티 만난다”…CJ올리브영, 매닝스 입점

최종수정 2021.06.14 07:42 기사입력 2021.06.14 07:42

댓글쓰기

홍콩 매닝스 플래그십 매장에 위치한 올리브영 전용 매대.

홍콩 매닝스 플래그십 매장에 위치한 올리브영 전용 매대.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임춘한 기자] CJ올리브영은 자체브랜드를 홍콩 대표 헬스앤뷰티 스토어 ‘매닝스’에 수출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홍콩 매닝스 진출은 동남아 최대 유통기업 데어리팜 그룹과의 파트너십 확대에 따른 것이다. 올리브영은 2019년 말 데어리팜 그룹과 K-뷰티 저변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당시 올리브영은 자체브랜드를 싱가포르 대표 헬스앤뷰티 스토어 ‘가디언'에 선보이며 동남아 시장에 첫 발을 내딛었다. 우수한 품질에 합리적인 가격대의 한국 화장품으로 입소문을 타며 1년 반 만에 홍콩으로 세를 확장했다. 매닝스는 홍콩 내 350여개의 매장을 운영하고 현지 최대 규모의 헬스앤뷰티 스토어다.


매닝스에 입점한 올리브영 자체브랜드는 웨이크메이크, 바이오힐보, 브링그린이다. 총 3개 브랜드의 대표 상품 100여종을 매닝스 주요 매장과 공식 온라인몰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올리브영은 동남아 공략을 위해 데어리팜 그룹과의 파트너십을 단계적으로 확대해 나가는 한편 자체브랜드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해 K-뷰티 대표 브랜드로 육성한다는 방침이다.

올리브영 관계자는 “이번 파트너십 확대는 K-뷰티 격전지로 부상하고 있는 동남아에서 새로운 성장의 발판을 마련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현지 고객에게 한국 화장품을 만날 수 있는 체험의 기회를 확대해 K- 뷰티 세계화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임춘한 기자 choon@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게 배신감" 폭로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