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경산시 20~30대 공무원, '청풍당당포럼'으로 지역 활성화 … 48회차 화두는 '남매지'

최종수정 2021.05.16 20:41 기사입력 2021.05.16 20:41

댓글쓰기

'남매지 활성화 방안' 놓고 다양한 발전방향 제시

지난 14일 경산시청에서 열린 '청풍당당 포럼' 모습.

지난 14일 경산시청에서 열린 '청풍당당 포럼' 모습.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최재호 기자] 경산시는 지난 14일 40세 이하 직원 7개 팀, 29명으로 구성된 '청풍당당 포럼'을 개최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제48회 포럼에서는 '남매지 활성화 방안'을 주제로 직원들의 우수 아이디어를 시정에 적극 반영하기 위해 부시장, 기획예산과장, 공원시설팀장 등이 참석해 함께 고민하고 격려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7개 팀은 도심 속 볼거리와 휴양시설을 제공하는 경산시 랜드마크로 거듭날 남매지 발전 방향과 관련, ▲작은 도서관 캠핑장 ▲오리배 및 문보트 ▲반려동물공원 ▲지역 대학 동아리 경연대회 ▲버스킹 공연장 등 다양한 활성화 방안을 제시했다.


포럼에 참석한 김주령 부시장은 "청풍당당 포럼을 계기로 법과 제도에 얽매이지 않는 청년들의 참신한 아이디어와 과감한 도전정신이 지역 발전에 기여할 수 있기를 응원한다"고 했다.


한편, 지난달 오리엔테이션을 시작으로 포문을 연 청풍당당 포럼은 앞으로 1년 동안 젊은 공무원들이 경산의 미래에 대해 함께 논의하고 시책을 공유하는 자리를 마련함으로써 톡톡튀는 아이디어를 발굴, 제안할 예정이다.

영남취재본부 최재호 기자 tk24@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신정환 "아파트 3~4채+빌딩…좀 살았다" 신정환 "아파트 3~4채+빌딩…좀 살았다"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