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AFC "북한, 카타르 월드컵 예선 최종 불참"

최종수정 2021.05.16 14:03 기사입력 2021.05.16 14:03

댓글쓰기

2019년 10월15일 북한 평양 김일성 경기장에서 열린 대한민국과 북한과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H조 3차전 경기에서 북한 리영철(18번)이 헤딩하고 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2019년 10월15일 북한 평양 김일성 경기장에서 열린 대한민국과 북한과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H조 3차전 경기에서 북한 리영철(18번)이 헤딩하고 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북한의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예선 불참이 확정됐다.


아시아축구연맹(AFC)은 16일(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북한 축구협회의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예선과 2023 AFC 아시안컵 불참이 확정됐다"고 발표했다.

한국, 투르크메니스탄, 레바논, 스리랑카와 함께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H조에 속한 북한은 지난달 말 AFC에 공문을 보내 예선에 참여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불참 사유에는 코로나19 우려 때문인 것으로 전해졌다. AFC는 북한의 참가를 권유하며 설득을 시도했지만, 북한이 끝내 입장을 바꾸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다음 달 국내에서 모여 열리는 H조 예선 일정도 일부 변경된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남자 대표팀은 당초 북한을 포함해 4경기를 치러야 했지만 3경기로 줄었다.

스리랑카, 투르크메니스탄, 레바논도 각각 1경기를 치르게 된다. AFC는 H조 순위 등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추후 발표할 예정이다.




문제원 기자 nest2639@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사유리 "부모님, 도쿄 부동산계 30년 큰손" 사유리 "부모님, 도쿄 부동산계 30년 큰손"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