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몽구 재단, 고대의료원과 이동형 CT 버스 제작…'코로나19 대응'

최종수정 2021.05.07 11:23 기사입력 2021.05.07 11:23

댓글쓰기

현대차 정몽구 재단은 최근 고려대학교의료원과 함께 의료 사회공헌 활동인 '온드림 모바일병원' 사업의 일환으로 이동형 컴퓨터 단층 촬영(CT) 버스를 제작했다.

[사진제공=현대차 정몽구 재단]

현대차 정몽구 재단은 최근 고려대학교의료원과 함께 의료 사회공헌 활동인 '온드림 모바일병원' 사업의 일환으로 이동형 컴퓨터 단층 촬영(CT) 버스를 제작했다. [사진제공=현대차 정몽구 재단]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기민 기자] 현대차 정몽구 재단은 최근 고려대학교의료원과 함께 의료 사회공헌 활동인 '온드림 모바일병원' 사업의 일환으로 이동형 컴퓨터 단층 촬영(CT) 버스를 제작했다고 7일 밝혔다.


지난 6일 고려대 의과대학 본관 광장에서 열린 버스 출범식에는 권오규 정몽구 재단 이사장과 김영훈 고려대 의무부총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에 제작된 온드림 모바일병원은 기존의 고정형 CT장착 버스 또는 트레일러와는 다르게 이동형 CT를 버스에 탑재해 코로나19와 같은 신종 감염병 상황에 대응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코로나19 감염 초기에는 일반적인 유전자증폭(RT-PCR)검사보다 CT를 통해 감염 여부를 더 정확하게 진단할 수 있다.


특히 확진자의 건강상태 확인을 위한 CT촬영시 에어컨 등 냉난방기기로 인한 차내 감염 방지를 위해 특수 공조설비를 설치했다. 또한 확진자의 동선이 의료진 및 운전기사 등과 접촉이 차단될 수 있는 구조로 개조됐다.


재단은 이를 통해 생활치료센터 중심으로 코로나19 대응에 신속하게 대응할 뿐만 아니라 향후 의료소외지역에서도 무료 검진 및 진료를 추진할 예정이다.

권 이사장은 "코로나19로 인한 국가재난상황에서 실질적으로 필요한 사업을 상상이 아닌 현실로 이루어내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고려대 의료원과 함께 코로나19 대응을 넘어서서 앞으로도 의료사각지대에 놓인 이웃들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는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김영훈 의무부총장도 "양 기관의 신뢰를 바탕으로 협력해 나가 사회공헌사업의 새로운 지평을 열고, 초일류 의료기관으로서의 역할과 책임을 다해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기민 기자 victor.lee@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이경실 "조영남 세상에 없을 날만 기다린다" 이경실 "조영남 세상에 없을 날만 기다린다"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