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새로운 희망'‥ 2021평창국제평화영화제 6월 개막

최종수정 2021.04.21 15:02 기사입력 2021.04.21 15:02

댓글쓰기

6. 17 ~ 22 '올림픽메달플라자'서 개최

평창국제평화영화제 공식 포스터

평창국제평화영화제 공식 포스터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라영철 기자] 2021 평창국제평화영화제가 '새로운 희망(A NEW HOPE)'을 주제로 오는 6월 17일부터 22일까지 강원도 평창에서 열린다.


21일 강원도에 따르면 평창동계올림픽의 평화 정신을 잇는 이번 영화제에서 전 세계 30여 개국 70여 편의 영화들이 초청돼 경쟁할 예정이다.

올해는 강원도의 영화적 성과를 소개하는 '시네마틱 강원'과 통일 및 분단 관련 영화를 즐길 수 있는 '평양시네마', 코로나19 대유행으로 관객과 만나기 어려웠던 지난해 개봉작도 만날 수 있다.


프로그램 경쟁 부문은 국제장편경쟁과 한국단편경쟁으로 나눠 총 38개국, 828편이 접수됐다. 한국단편경쟁 본선 진출작 15편과 국제장편경쟁 본선 진출작은 공식 기자회견에서 공개할 예정이다.


영화제 마지막 날 시상식에서는 프로그램 경쟁 부문 수상작과 관객 심사단이 직접 선정한 관객 특별상을 함께 발표한다.

영화 기획 개발을 지원하는 피칭 프로젝트에는 총 109편이 접수됐으며 본선 진출작은 5월 10일 발표할 계획이다.


'시대공감'과 '통일공감' 부문으로 나눠 영화제의 정체성을 다양한 시각으로 담아낸 작품들을 선정한다. 본선 진출작을 대상으로 영화제 기간에 피칭 프로그램과 공개 발표회를 거쳐 수상작을 발표한다.


공존을 주제로 환경과 평화, 마임을 결합한 강원 지역 유소년 평화 아카데미도 진행하며, 강원독립영화협회와 워크샵도 연다.


방은진 평창국제평화영화제 집행위원장은 "굳이 '희망'을 이야기하는 건, 그것이 지금 우리에게 가장 필요하기 때문"이라며 "새로운 관계로 관객과 만날 수 있는 소박하고 희망찬 영화 축제를 꿈꾼다"고 전했다.




강원=라영철 기자 ktvko2580@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