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파운트 "펀드 1년 이상 투자자 연평균 수익률 13.6%"

최종수정 2021.04.20 08:58 기사입력 2021.04.20 08:58

댓글쓰기

파운트 "펀드 1년 이상 투자자 연평균 수익률 13.6%"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민지 기자] 인공지능 투자 전문기업 파운트가 투자자들의 1년 수익률을 집계한 결과 펀드 수익률은 13.67%로 집계됐다고 20일 밝혔다. 이외에 연금은 11.52%, 국내ETF는 4.43%로 나타났다.


펀드 1년 이상 투자자들의 투자성향별 연평균 수익률을 보면 공격형 16.85%, 성장형 14.15%, 중립형 11.39%, 안정추구형 7.93%, 안정형 7.48%로 집계됐다. 누적수익률의 경우 공격형 포트폴리오는 45.96%, 중립형 29.94%, 안정형 19.15%였다.

연금의 연평균 수익률은 공격형 13.29%, 성장형 13.15%, 안정추구형 7.31%를 기록 중이며, 연금 공격형의 누적수익률은 30.32%에 달했다.


국내ETF는 공격형 5.86%, 성정형 4.11%의 연평균 수익률을 보였으며, 국내ETF 공격형 포트폴리오의 누적수익률은 14.82%로 조사됐다.


1년 이상 투자자들은 지난해 코로나19 폭락장과 올해 초 미국발 혼조세를 모두 견뎌낸 투자자들로, 장기 낙관론을 바탕으로 안정적인 수익률을 기록했다. 특히 펀드의 경우 전 포트폴리오에서 7% 이상의 수익을 내면서 로보어드바이저가 추구하는 7~8%의 안정적인 수익을 냈다.

파운트가 자체 개발한 AI(인공지능) 알고리즘이 세계 각국의 경제 및 시장지표를 조합해 5만 2000개가 넘는 시나리오 결과로 산출한 ‘파운트 마켓스코어’를 기반으로 글로벌 경기흐름에 유기적으로 대응함으로써 투자자가 직접 수시 리밸런싱을 진행할 수 있도록 차별화된 서비스 제공을 통해 안정적인 투자성과를 올리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파운트 김영빈 대표는 “테마나 이슈에 휩쓸리지 않고 객관적인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운용하는 로보어드바이저의 특성상 개별주식에 직접하는 투자보다 수익률이 월등히 높진 않지만 편안하고, 안정적으로 투자를 이어갈 수 있다는 것이 가장 큰 장점”이라며 “장기로 투자를 이어갈 경우 복리효과까지 누릴 수 있기 때문에 꾸준히, 장기적인 관점에서 투자를 바라보는게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민지 기자 ming@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