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지난 겨울 ‘부산 공기’ 좋아졌네 … 미세먼지 계절관리제로 초미세먼지 농도 16% 줄어

최종수정 2021.04.12 09:01 기사입력 2021.04.12 09:00

댓글쓰기

지난해 12월부터 올 3월까지 미세먼지 저감사업 추진

‘좋음일수’ 18일↑, ‘나쁨일수’ 17일↓, ‘고농도일수’ 7일↓

노후경유차 저공해 지원·선박 저속운항 프로그램 운영

시기별 부산 대기질 미세먼지 농도 그래프.

시기별 부산 대기질 미세먼지 농도 그래프.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김용우 기자] 부산 하늘의 공기가 좋아졌다. 미세먼지 관리로 초미세먼지 농도가 떨어졌다.


부산시(시장 박형준)가 지난해 12월부터 올해 3월 말까지 ‘제2차 미세먼지 계절관리제’를 시행해 최근 3년 같은 기간 평균농도보다 초미세먼지(PM-2.5) 평균 농도가 16% 개선됐다고 12일 밝혔다.

계절관리제 2차 기간 초미세먼지 농도는 21㎍/㎥로, 최근 3년간 평균농도 25㎍/㎥보다는 4㎍/㎥(16%)가 줄었으며, 올 3월의 황사 경보(104㎍/㎥)가 있었는데도 1차 기간과 동일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 최근 3년 대비 2차 기간 초미세먼지 ‘좋음 일수’는 무려 18일(29→47일) 증가했다. ‘나쁨 일수’는 17일(22→5일) 줄었다. ‘고농도 일수’도 88%(8→1일)가 줄어드는 등 전반적으로 대기질이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3년 평균 대비 누적강수량 감소(322.7→213.0mm), 평균풍속 유사(3.2→3.3m/s) 등의 기상 여건과 몽골고원 등에서 발원한 황사로 3월 29일부터 황사 경보가 발생한 점 등은 미세먼지 저감에 불리하게 작용한 것으로 분석됐다.

부산시는 2차 계절관리제 기간 동안 ▲노후 경유차 배출가스 저감사업을 지원했다. (조기폐차 5000대, 매연저감장치 부착 2000대)


그 외에도 ▲가정용 친환경 보일러 1만1418대 보급 ▲선박연료유 황 함유량 기준 강화(3.5%→0.5%) ▲선박 저속운항 프로그램 1899척 참여 ▲대기배출사업장 666곳 점검, 47곳 적발 ▲공사장 1065곳 점검, 43곳 적발 ▲운행차 배출가스 7만6176대 단속, 204대 적발 ▲집중관리도로 27개 노선 21만878㎞ 청소 ▲미세먼지 취약계층 이용시설 및 다중이용시설 실내공기질 336곳 점검, 3곳 적발 ▲미세먼지 정보 알리미(신호등, 전광판) 75개소를 운영하는 등 미세먼지 저감사업을 추진했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3월 최악의 황사 발생 속에서도 시민의 협조로 좋은 성과를 냈다”며, “올해 시행한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효과, 기상영향 등에 따른 국내?외 배출량 변동 등을 면밀하게 분석해 실효성 있도록 미세먼지 계절관리제를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영남취재본부 김용우 기자 kimpro7777@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가상화폐로 8개월에 25억"  미모의 유튜버, 사실은… "가상화폐로 8개월에 25억" 미모의 유튜버,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