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관악구, 코로나19 고용위기 극복 공공일자리 확대 추진

최종수정 2021.03.05 07:10 기사입력 2021.03.05 07:10

댓글쓰기

2021년 상반기 서울시민 안심, 지역방역, 지역공동체 일자리 사업 등 570여명 선발...공공일자리 제공 통한 일자리 창출과 취업취약계층 주민 생활안정 동시 이뤄

관악구, 코로나19 고용위기 극복 공공일자리 확대 추진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관악구(구청장 박준희)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구민들의 생활 안정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공공일자리 확대 추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서울시민 안심일자리사업, 지역방역일자리사업, 지역공동체일자리사업 등 다양한 일자리 사업을 통해 취업 취약계층, 실직자, 휴·폐업자 등에게 일자리를 제공, 코로나19 위기 속 일자리 창출과 주민 생활 안정을 동시에 이루고 있다.

구는 지난 1월 거주지 동 주민센터를 통해 접수 받은 2021년 상반기 서울시민 안심일자리사업으로 코로나19로 인해 실직 ·폐업한 구민을 우선 선발, 신청자의 재산 ·소득 ·기타 자격 정보를 심사해 300명을 선발했다.


선발된 참여자들은 종합청사 발열체크, 공원 환경정비, 21개 동 환경개선 및 방역지원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또 코로나19로 인한 고용위기가 장기화됨에 따라 재산 ·소득 ·참여이력 등 점수를 종합해 지역방역일자리 180명, 서울시민 안심일자리 추가선발 64명, 지역공동체 26명을 확대 ·선발했다.

선발된 인원들은 구청, 동 주민센터 뿐 아니라 지역 내 실내체육시설 ·종교시설 ·도서관 ·학교 등에 배치해 코로나19 방역시설 점검 지원 업무를 펼치고 있다.


구는 하반기에도 서울시민 안심일자리, 지역공동체일자리 등 다양한 일자리 창출을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구민들의 생활 안정과 지역경제활성화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한편, 구는 참여자들이 재정지원일자리에서 벗어나 안정된 민간일자리로 진입할 수 있도록 구청 1층 일자리센터를 통해 양질의 취업정보 및 상담을 제공, 취업지원에도 힘쓰고 있다.


박준희 구청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고용위기를 겪는 구민들에게 공공일자리를 확대 ·제공해 일자리 창출과 취업취약계층의 생계지원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구민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맞춤형 일자리를 지속적으로 창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