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재명 "지금 미얀마는 1980년 5월의 광주…반드시 승리할 것"

최종수정 2021.03.02 20:01 기사입력 2021.03.02 19:28

댓글쓰기

이재명 "지금 미얀마는 1980년 5월의 광주…반드시 승리할 것"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미얀마 민주화 운동은 반드시 승리할 것이라며 적극적 지지 의사를 밝혔다.


이 지사는 2일 인스타그램에 올린 '미얀마 시민은 승리합니다. 대한민국이 그 증거입니다'라는 글을 통해 "오늘 '미얀마 군부독재 타도위원회' 분들을 만나 현지 상황을 (전해)들었다"며 "한국에 계신 미얀마 시민과 유학생, 노동자 분들이 미얀마의 민주화운동을 알리기 위해 만든 단체"라고 소개했다.

이어 "지금 미얀마는 1980년 5월의 광주"라며 "군부 쿠데타에 대항해 수십만 시민이 평화적 저항에 나섰고, 군부는 그런 시민을 향해 총격을 가하고 있다"고 현 미얀마 군부의 무자비함을 비판했다.


또 "얼마나 더 죽어야 UN이 개입할 근거가 되느냐"고 반문한 뒤 "시위에 나섰다가 폭력진압에 무참히 세상을 떠난 한 시민의 모습에서 41년 전 광주가 겹친다"고 안타까워했다.


그는 그러면서 "봄이 오기 전이 가장 춥고, 동이 트기 전이 가장 어둡다, 국민을 향해 총칼을 들이대는 오만한 권력은 결코 오래갈 수 없고, 대한민국의 역사가 바로 그 증거"라며 미얀마의 민주화운동을 적극 지지했다.

이 지사는 "민주화 운동에 나섰던 대한민국 시민들도 서슬 퍼런 군부 독재가 언제 무너질지 알지 못했을 것"이라며 "하지만 포기하지 않고 군부독재의 폭압에 맞서 싸웠고, 그 결과 국민 모두가 민주화의 역사를 기억하고 그 시절을 영화로 만드는 날까지 왔다"고 덧붙였다.


나아가 "총알은 민주주의의 신념을 뚫지 못한다"며 "대한민국이 군사 쿠데타와 군부독재의 아픈 역사를 딛고 민주주의 모범국가로 발전했듯이, 미얀마도 곧 그런 날이 오리라 믿는다. 그 때까지 함께 연대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억대 출연료 받으면서 대역?…때아닌 '액션 대역' 논란 억대 출연료 받으면서 대역?…때아닌 '액션 대...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