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강경화 장관 "바이든 정부와 한반도 평화 노력 지속할 것"

최종수정 2021.01.19 17:26 기사입력 2021.01.19 17:26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유인호 기자]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19일 "한반도 평화와 안정을 더욱 공고히 하는 한미동맹을 만들어가겠다"고 밝혔다.


강경화 장관은 이날 외교부 청사에서 열린 '미국 신행정부 출범과 한미관계 발전방향 회의' 모두발언에서 조 바이든 행정부 시대 대미 외교 방향에 대해 이같이 말했다.

강 장관은 "새 행정부와 대북정책의 방향성과 원칙을 조속히 조율하고, 남북대화와 북미대화의 모멘텀을 되살려서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라는 목표에 더 다가가기 위한 한미 공동의 외교적 노력을 지속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이어 "과거 민주당 행정부는 우리 정부와 한반도 평화를 위해 긴밀히 공조하고 협력해 온 경험이 있는 만큼, 바이든 행정부 출범 후 짧은 시간 내에 한미 간 호흡을 맞출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강 장관은 "한미동맹의 협력 지평을 확대해 글로벌 현안 해결에도 적극 기여해 나갈 것"이라며 "특히 보건 분야에서 한미 간 협력은 큰 시너지를 발휘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우리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방역 경험과 미국의 글로벌 리더십을 기반으로 한 한미 보건 협력은 당면과제인 코로나19 팬데믹 극복은 물론 향후 발생 가능한 글로벌 보건 위기의 예방과 대응에도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언급했다.


이어 "기후변화 또한 해결이 시급한 글로벌 공동 위협이자, 한미 간 적극적 협력을 모색할 수 있는 분야"라며 "우리 정부의 그린뉴딜 정책과 2050 탄소중립 목표는 바이든 행정부가 강조하는 기후변화 대응 정책과 지향점을 공유하고 있다"고 말했다.




유인호 기자 sinryu007@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