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큰엄마의 미친봉고' 정재광·김가은, 달달한 눈빛 교환

최종수정 2021.01.19 15:38 기사입력 2021.01.19 15:38

댓글쓰기

'큰엄마의 미친봉고' 정재광·김가은, 달달한 눈빛 교환

'큰엄마의 미친봉고' 정재광·김가은, 달달한 눈빛 교환

'큰엄마의 미친봉고' 정재광·김가은, 달달한 눈빛 교환


[아시아경제 이이슬 기자] 배우 정재광·김가은이 달달한 눈빛을 주고받는다.


19일 제작사 백그림은 영화 '큰엄마의 미친봉고'(각본 하서호, 감독 백승환) 예비부부 유지상(정재광 분)과 최은서(김가은 분)의 스틸컷을 공개했다.

앞서 공개된 영화 예고편에서 큰엄마(정영주 분)의 봉고차에 올라탄 예비며느리 은서가 결국 "우리 파혼해"라는 말을 유지상에게 내뱉었던 터. 명절 당일 봉고차를 타고 집을 나선 며느리즈의 막내 은서의 결말이 궁금증을 유발한다.


드라마 '이번생은 처음이라', '눈이 부시게'의 김가은, '사이코지만 괜찮아' 정재광의 스크린의 핫한 만남이 초반부터 화제가 됐던 만큼, 극중 예비부부로 등장하는 두 사람의 스토리가 어떤 결말을 그려낼지 주목된다.


제작사 관계자는 "결혼을 앞둔 두 사람이 '시월드'와 '제사'라는 키워드와 정면으로 맞닥뜨리며 단순한 연애와 사랑 이면에 존재하는 현실적인 결혼의 형태를 경험한다"며 "이는 설날을 앞두고 극장을 찾은 젊은 관객층에게 큰 공감대를 형성할 것"이라고 당부했다.

2021년 새해 극장가를 활짝 열게 될 '큰엄마의 미친봉고'는 명절 당일 뒤집개 대신 봉고차 열쇠를 집어든 큰 며느리가 남편 몰래 며느리들을 하나둘 차에 태워 탈출하며 벌어지는 에피소드를 그린 격정 로드무비로 영화 '첫잔처럼', '더블패티' 백승환 감독이 제작과 연출을 맡았다.


한편, '큰엄마의 미친봉고'는 오는 21일 극장 개봉, 28일 Seezn(시즌) 앱을 통해 공개된다. 이후 IPTV 등 다양한 플랫폼을 통해 공개되며, SBS 설특집 영화 편성을 예정중이다.




이이슬 기자 ssmoly6@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