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도봉구, 간송옛집에서 ‘전통 성년례’ 열어

최종수정 2020.10.29 06:31 기사입력 2020.10.29 06:31

댓글쓰기

28일 성년 맞는 학교 밖 청소년 대상 전통 성년례 개최

도봉구, 간송옛집에서 ‘전통 성년례’ 열어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도봉구(구청장 이동진)는 28일 간송옛집에서 학교 밖 청소년을 대상으로 전통 성년례를 개최했다.


성년례는 성인으로서 사회적 책무를 일깨워주는 의식절차로서 우리민족의 전통문화유산인 관혼상제 중 첫 번째 의식이다. 성년례는 올해 성년을 맞은 도봉구내 학교 밖 청소년들이 참여했다.

주요 의식으로는 아이 때 입는 옷을 벗고 어른의 옷을 입는 삼가례와 술을 마시는 예법을 가르치는 초례, 자를 지어주는 명자례, 마지막으로 부모님과 내빈께 하는 배례가 있다.


행사가 개최되는 간송옛집(도봉구 시루봉로 149-18)은 국가등록문화재 제521호다. 우리문화재 수호에 큰 공을 세운 간송의 자취가 남아있는 100여 년 역사의 전통한옥과 간송묘소로 어우러져 있어 이번 전통 성년례 행사가 더욱 빛이 났다.


행사는 코로나19와 사회적 거리두기를 위해 참가자 및 진행요원에 대해 발열체크 및 마스크 착용 등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하며 진행됐다.

이동진 도봉구청장은 “성년을 맞이한 학교 밖 청소년들이 전통 성년례를 통해 건강한 사회 구성원으로 성장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라며, 성인으로서의 책임감과 올바른 가치관을 가진 훌륭한 인재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