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라임 사태 수사' 검찰, KB증권 본사 압수수색

최종수정 2020.10.28 14:24 기사입력 2020.10.28 14:24

댓글쓰기

'라임 사태 수사' 검찰, KB증권 본사 압수수색

[아시아경제 유병돈 기자] 1조6000억원대 피해를 발생시킨 라임자산운용(라임) 펀드 사기 사태를 수사 중인 검찰이 라임 펀드 판매사 겸 총수익 스와프(TRS) 제공 증권사인 KB증권을 압수수색했다.


서울남부지검 형사6부(부장검사 김락현)는 28일 오전 10시께부터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B증권 본사에서 검사와 수사관 등을 보내 라임 관련 자료들을 확보하고 있다.

검찰은 KB 증권이 라임 국내 펀드의 불안전 판매와 부실 운영에 일부 연루돼 있다고 보고 강제수사에 착수했다.


앞서 금감원은 KB증권이 라임과 맺은 TRS 계약과 관련해 검사를 진행한 뒤 일부를 검찰에 수사 자료로 넘겼다.


TRS는 증권사가 펀드를 담보로 제공하는 대출 성격의 자금으로, 운용사 입장에는 지렛대 역할을 해 수익률을 높일 수 있지만 부실이 드러나면 투자자들에게 손실을 키우는 구조다.



유병돈 기자 tamond@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