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카드, 3분기 이용금액 증가로 시장 예상치 웃돌 것"

최종수정 2020.10.09 15:06 기사입력 2020.10.09 15:06

댓글쓰기

한국투자증권 보고서
"배당 지난해 수준 유지할 것"

[아시아경제 이민지 기자] 삼성카드 가 3분기 개인들의 카드 이용금액 증가와 마케팅 비용 감소 추세에 힘입어 시장 예상보다 높은 실적을 내놓을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9일 한국투자증권에 따르면 3분기 삼성카드 의 순이익은 1045억원으로 시장 예상치를 11% 웃돌 것으로 추정된다.

"삼성카드, 3분기 이용금액 증가로 시장 예상치 웃돌 것"


개인 카드 이용금액의 견조한 증가와 조달 비용률 하락, 마케팅 비용 감소 덕분이다. 삼성카드 의 3분기 개인 카드 이용금액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5% 증가했을 것으로 추정된다. 3분기 업계 전체 이용금액 증가율은 4%로 추정되고 타사 대비 자동차 관련 이용금액이 견조했을 것으로 예상된다.


백두산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업계 전체로도 개인 카드 이용금액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7월은 5.8%, 8월은 3.9% 증가했다”며 “9월도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시행에도 불구하고 양호한 증가율을 기록했을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카드, 3분기 이용금액 증가로 시장 예상치 웃돌 것"


업종별로는 음식·숙박업이 다소 부진했으나 온라인 채널 위주로 이용금액이 크게 증가했다. 업계 전체 온라인 카드승인액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7월 22.2%, 8월 35.5% 증가해 비대면(언택트) 흐름이 이어졌다.


조달 비용률 하락 추세도 이어졌다. 현재 여전채 AA+ 3년 금리는 1.4% 내외로 여전히 잔액 기준 총차입금리 2.35% 대비 낮다. 연체 지표 안정으로 대손비용도 큰 변화가 없었다. 판관비 효율성 개선 추세도 전분기에 이어 이번 분기에도 이어졌다.


올해 주당 배당금(DPS)은 1600원으로 추정되며 예상 배당 수익률은 5.6%이다. 4분기 RC(Risk component) 값 조정에 따른 충당금 전입액 증가 가능성까지 고려해도 올해 순이익은 전년 대비 9% 증가한 3737억원에 달할 것으로 추정된다. 백두산 연구원은 “어려운 환경에도 불구하고 올해 DPS는 지난해와 동일한 수준을 유지할 것”이라며 “ 삼성카드 에 대해 투자의견매수와 목표주가 3만6000원을 제시한다”고 말했다.



이민지 기자 mi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