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오늘날씨] 추석연휴 첫날 곳곳에 비…귀성길 안전사고 주의

최종수정 2020.09.30 05:36 기사입력 2020.09.30 05:36

댓글쓰기

추석 연휴를 앞둔 29일 오후 용인시 신갈분기점 부근 경부고속도로가 귀성 차량으로 인해 정체하고 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추석 연휴를 앞둔 29일 오후 용인시 신갈분기점 부근 경부고속도로가 귀성 차량으로 인해 정체하고 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김봉주 기자] 추석 연휴 첫날인 30일에는 전국에 구름이 많은 가운데 수도권과 충청 북부 지역에 오후 한때 비가 내리겠다.


오늘 오후부터 저녁 사이 중부와 호남 서해안에 비가 내리겠으나 길게 내리지는 않을 것으로 예보됐다.

다만 영동 지방은 추석 당일인 모레 오전까지 오락가락 비가 이어지겠다.


예상 강수량은 5~40mm가 되겠고, 돌풍과 벼락을 동반하며 요란하게 내리겠다.


또 경기 동부와 영서 지방에는 우박이 떨어지는 곳도 있겠다.

지역별로 아침 최저 기온은 △서울 16도 △대전 15도 △대구 14도 △부산 17도 △전주 14도 △광주 15도 △청주 15도 △춘천 14도 △강릉 16도 △제주 19도 △울릉도·독도 16도 △백령도 16도로 예보됐다.


오후 최고 기온은 △서울 24도 △대전 25도 △대구 25도 △부산 25도 △전주 25도 △광주 25도 △청주 25도 △춘천 24도 △강릉 22도 △제주 24도 △울릉도·독도 20도 △백령도 20도 등이다.


미세먼지는 전국이 '좋음'~'보통'수준을 보이겠다.


기상청은 "비가 오는 지역에서는 가시거리가 짧아지고 짙은 안개가 끼며,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있겠으니 귀성길 교통안전에 유의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봉주 인턴기자 patriotbo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