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코로나19 덮친 상가 부동산 시장…상반기 거래량 7% 감소

최종수정 2020.07.14 09:31 기사입력 2020.07.14 09:31

댓글쓰기

상반기 상가 거래량 4179건
감소율 가장 높은 지역은 울산

코로나19 덮친 상가 부동산 시장…상반기 거래량 7% 감소


[아시아경제 임온유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올해 상반기 상가 거래량이 전년동기 대비 약 7%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상가정보연구소가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공개시스템을 분석한 결과 올해 상반기 상가 거래량은 4179건을 기록했다. 전년 동기 4480건 대비 301건, 6.7% 감소한 수치다.

상반기 수도권을 비롯한 지방 광역시 8곳 중 5곳에서 상가 거래량이 감소했다. 감소율이 가장 높은 지역은 울산이었다. 울산 상가 거래량은 19건으로 전년 동기 44건 대비 56.8% 줄었다. 이어 △부산(49% 감소), △대구(44.4% 감소), △서울(7.2% 감소), △광주(6.3% 감소) 등의 지역 순이었다.


거래량이 증가한 지역도 있었다. 인천의 경우 상반기 상가 거래량은 311건으로 전년 동기 164건 대비 89.6% 증가했다. 이어 △대전(84% 증가), △경기(14.6% 증가) 등의 지역도 거래량이 늘었다.


이외에 기타 지방 도시의 상반기 상가 거래량은 558건으로 지난해 682건 대비 18.2% 감소했다.

상가 투자 수익률도 감소하고 있다. 1분기 중대형 상가 투자수익률은 1.31%로 지난해 4분기 1.69% 대비 0.38% 포인트 감소했다. 1분기 소규모 상가 투자 수익률은 1.17%로 지난해 4분기 수익률 1.43% 대비 0.26% ㅍ포인트 줄었고 1분기 집합상가 투자 수익률도 지난해 4분기 1.76%에서 0.31% 포인트 감소한 1.45%로 조사됐다.


조현택 상가정보연구소 연구원은 "상가 거래량과 수익률이 감소했고 공실의 위험이 대두되고 있어 상가 투자의 관심과 인기는 과거에 비해 떨어졌다"면서 "다만 지금도 유망 상권 또는 주요 상권 내의 상가 분위기는 활기를 띤 모습을 보이고 있어 지역, 상권별 상반된 분위기는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고 전망했다.




임온유 기자 ioy@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