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부산교육청, 청렴시민감사관 운영 우수기관 선정

최종수정 2020.07.13 20:07 기사입력 2020.07.13 20:06

댓글쓰기

이현만 시민감사관, 전국 청렴 워크숍서 우수사례 발표
‘스쿨미투 발생 감사 참여와 재발방지 위한 제도개선’

13일 서울 서대문구 서울과학종합대학원에서 열린 ‘2020 청렴시민감사관 워크숍’에서 부산시교육청 이현만 시민감사관이 우수사례를 발표하고 있다.

13일 서울 서대문구 서울과학종합대학원에서 열린 ‘2020 청렴시민감사관 워크숍’에서 부산시교육청 이현만 시민감사관이 우수사례를 발표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김용우 기자] 부산시교육청은 국민권익위원회로부터 청렴시민감사관 운영 우수기관에 선정돼 13일 서울시 서대문구 서울과학종합대학원에서 열린 ‘2020 청렴시민감사관 워크숍’에서 우수사례를 발표했다.


부산시교육청의 우수기관 선정은 민관이 힘을 합쳐 분야별 전문성을 지닌 시민감사관을 감사현장에 투입하고, 감사 결과에 따른 시민감사관의 제도개선 의견을 적극 수용하는 등 청렴한 부산교육을 위해 노력한 결과로 풀이된다.

이번 발표는 시 교육청 이현만 시민감사관이 기관 대표로 참석해 ‘스쿨미투 발생에 따른 감사 참여와 재발방지를 위한 제도개선 제언’이란 주제로 발표했다. 이는 전국 광역·기초 지자체와 시·도교육청에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이현만 시민감사관은 2019년 3월 발생한 부산지역 스쿨미투 사건 발생 시 성관련 전문성을 갖춘 시민감사관 2명이 해당 감사에 적극 참여해 활동한 사례를 중심으로 발표했다.


시 교육청 시민감사관들은 스쿨 미투 재발을 막고 근본적인 학교문화의 변화를 위한 7가지 제도개선안을 담은 10쪽 분량의 제언서(‘스쿨 미투는 인권과 인격을 품은, 소통하는 새로운 학교문화를 요구하는 외침이다’)를 시교육청에 제출하기도 했다.

이 가운데 ‘스쿨미투 전담 전문인력 충원’ 제언을 통해 성인권 시민조사관 13명을 구성·운영하도록 하는 성과를 냈다.


이일권 시 교육청 감사관은 “이러한 성과는 시민감사관들이 부산교육의 주체로서 적극 앞장서 노력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시민감사관들이 교육현장의 부조리와 불합리한 부분을 개선하는데 앞장설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영남취재본부 김용우 기자 kimpro7777@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