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영등포구 여의도 연세나로학원 관련 확진자 총 3명 발생

최종수정 2020.05.30 09:04 기사입력 2020.05.30 09:04

댓글쓰기

28일 여의동 홍우빌딩 소재 ‘연세나로’ 학원 강사 코로나19 확진... 같은 날 수강생 2명도 확진… 영등포구 여의동 거주

영등포구 여의도 연세나로학원 관련 확진자 총 3명 발생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영등포구(구청장 채현일)는 29일 현재 여의도 학원 관련 코로나19 확진자 7명 중 영등포구에 거주하는 주민은 2명 뿐이라고 밝혔다.


28일 여의동 홍우빌딩 소재 ‘연세나로’ 학원 강사(26, 인천 거주)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 강사는 지난 25일까지 학원에 출근해 수업을 진행했던 것으로 확인됐다.

구는 확진자 감염 경로 조사 결과 확진자의 부모가 27일 발생한 부천 쿠팡 물류센터 직원 확진자와 지난 22일 접촉했던 사실과 더불어, 28일에 확진자 부모 중 어머니가 확진 판정을 받은 사실을 확인했다.


이 학원 강사는 부모와 동거하고 있었던 것으로 밝혀져 어머니로부터 감염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같은 날인 28일 학원 수강생 2명 또한 확진 판정을 받았다. 수강생 2명 둘 다 영등포구 여의동에 거주하고 있으며, 지난 25일까지 학원에 출석해 수업을 들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구는 역학조사를 통해 확진자 추가 동선을 파악하는 한편 확진자 동선에 대한 방역을 실시하며 빈틈없는 방역망 구축에 나서고 있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여의도 학원 관련 영등포구 거주 확진자는 수강생 2명뿐인 것으로 확인됐다”며 “신속한 검사와 철저한 방역으로 구민의 건강과 생명을 지키겠다”고 전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