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복부터 장어덮밥까지…말복 앞두고 다양한 보양식 '눈길'(종합)

최종수정 2019.08.09 11:00 기사입력 2019.08.09 11:00

댓글쓰기

전복부터 장어덮밥까지…말복 앞두고 다양한 보양식 '눈길'(종합)


[아시아경제 김봉기 기자] 말복을 앞두고 유통업계가 다양한 보양식을 선보이고 있다.


9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이마트는 이달 14일까지 여름 보양식 대전을 대대적으로 실시한다. 대표 상품으로 우리땅 토종닭(1050g·1마리)을 30% 할인된 6580원에, 자연실록 닭백숙(830g·1마리)은 30% 할인된 4606원, 동물복지 백숙용 생닭(1050g·1마리)은 30% 할인된 5586원에 선보이며, 두마리영계는 20% 할인된 4640원에 판매한다.


조선 시대 임금님 진상품이었던 최고급 보양식 국내산 무태장어는 100g당 5980원에 초복 행사 가격보다 14%가량 더 저렴하게 판매하며, 냉장 양념 민물장어는 정상가 대비 30% 가량 저렴한 150g 한팩에 9900원에 준비했다. 경남 남해군 미조면에 위치한 '남해도 수산' 민어 양식장에서 매입한 양식 민어를 중량 및 구성에 따라 2만9800원(280g 내외), 1만9800원(180g 내외)에 판매한다.


피코크 삼계탕 등 간편 보양식은 늦더위에 이달 28일까지 행사 기간을 확대 운영한다. 피코크서울요리원능이오리백숙(800g)은 20% 할인된 7980원에, 반계탕(600g)은 34% 할인된 4580원, 진국 삼계탕(888g)은 24% 할인된 6780원에 판매한다.


전복부터 장어덮밥까지…말복 앞두고 다양한 보양식 '눈길'(종합)

편의점들도 간단하게 먹을 수 있는 보양식을 출시하고 나섰다. CU가 지난 6월 선보인 '반마리녹두삼계탕'은 지난달 HMR 국·수프 카테고리에서 매출 1위를 기록했다. 반마리녹두삼게탕은 대표적인 보양식인 삼계탕을 전문점 수준으로 구현했다는 평을 받고 있다. 해당 상품은 당초 이달까지 운영할 계획이었으나 뜨거운 시장 반응에 힘입어 상시 운영하는 것을 검토 중이다 .


이마트24는 보양식인 민물장어에 간장 소스를 발라 구운 민물장어덮밥을 9900원에 내놨다. 시중에서 1만~3만원 선에서 판매되는 민물장어 덮밥을 복날 당일에 한해 4950원에 이용할 수 있는 행사도 연다. 조미한 밥과 새우, 문어, 맛살, 날치알, 계란지단 등 다양한 토핑의 맛을 즐길 수 있는 떠먹는 초밥과 시원한 냉모밀도 복날 당일 각 2500원, 1800원에 즐길 수 있다.




김봉기 기자 superch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